미세현미경 신경감압 및 경피적 유합술

미세현미경 신경감압 및 경피적 유합술

척추관협착증 수술의 종류와 방법 선택에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역시 수술 후 환자가 얼마나 정상적인 생활을 이어나갈 수 있느냐가
우선됩니다.
때문에 최근에는 <미세현미경 신경감압 및 경피적 척추 유합술>을 가장 주목하고 있습니다.

수술법에 대해 자세히 살펴보자면, 우선 신경감압이란 말 그대로 퇴행으로 웃자라 신경을 누르고 있는 인대나 뼈를 제거해 압박을
풀어주는 수술입니다. 그러나 실제 고령의 척추관협착증 환자들의 경우 단순히 이런 감압술 뿐 아니라 척추뼈 자체를 고정해 흔들이지
않게 하는 유합술이 함께 이루어져야 합니다.
기존 척추유합술은 척추뼈를 나사못으로 고정 하기 위해 등부분을 15cm 정도 절개하기 때문에 근육이나 신경조직에도 손상을 입어
근육통증이나 후유증이 남고 회복도 오래 걸릴 수밖에 없었습니다. 또 전신마취가 필요한 수술이라 고령자에게는 부담이 되는
수술이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이를 보완한 수술법이 바로 <경피적 척추유합술> 입니다. 경피적 척추 유합술이란 척추뼈를 고정할 부위를 5cm 미만으로 최소 절개 하고
수술용 미세현미경을 통해 보면서 나사못을 고정하는 방법입니다.

이 수술법의 가장 큰 특징은 최소절개로 이루어 진다는 점. 기존 방법으로 수술을 할 경우 수술 후 척추관협착증으로 인해 생긴 다리
통증이나 마비 증상은 없어질 수 있지만 수술로 인해 생긴 근육 손상으로 만성 요통이 생길 수 있고 회복 속도도 매우 늦을 수밖에
없었습니다. 반면에 경피적 척추유합술은 근육 손상이 거의 없어 수술 후 80% 이상 환자에서 통증이 없는 것으로 나타나는 등 회복기간
역시 크게 단축 할 수 있는 수술법입니다. 더불어 수술로 인한 후유증인 요통도 거의 없고 일정 회복기간이 지나면 집안일이나 운동 등
일상생활을 하는데 큰 무리가 따르지 않습니다. 때문에 고령의 환자들이 가질 수 있는 수술에 대한 부담감이나 수술 후 생길 수 있는
후유증에 대한 걱정을 크게 줄여주는 수술법입니다.

상단으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