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지사항

공지사항 보기 테이블
제목 등록일
세란병원 신경과 박지현 부장, MBC 기분좋은날 ‘여름 어지럼증’ 출연 2018-08-06



 

연이은 폭염과 열대야에 걱정되는 내 몸의 증상

바로 어지럼증입니다.

 

세란병원 신경과 박지현 부장이

MBC 기분 좋은 날에 출연하여

여름 어지럼증에 대한 자세한 설명과

예방 및 생활 관리에 대해 이야기 했는데요.

 

 

 

폭염이 계속되는 여름에는 유독 어지럼증을

경험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 원인이

실내에서 틀고 있는 냉방기기와 외부의 온도차이

때문이라는 것 알고 계셨나요?

 

 

 

더운 외부에 있다가 차가운 실내로 들어오는 과정이

반복되다 보면, 혈관에 영향을 주어 어지럼증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이 같은 어지럼증은 삶의 질을 떨어뜨리기도 하는데요.

어지럼증 자체만으로도 힘들뿐만 아니라 정상적인

생활을 하는 것이 불가능하며, 낙상의 위험까지 있습니다.

특히, 고령의 경우 낙상으로 인해 골절로까지 이어질 수 있어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합니다.

 

 

어지럼증을 우습게 보면 안 되는 이유는

어지럼증의 경우 귀 어지럼증과 뇌 어지럼증으로

볼 수 있는데, 뇌 어지럼증의 경우 방치했을 때

뇌졸중, 파킨슨증후군까지 야기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다른 원인에 의한 어지럼증과

뇌의 이상으로 발생하는 어지럼증에는

어떤 차이점이 있을까요?

 

뇌의 문제일 경우 어지럼증과 함께 복시현상,

언어장애, 감각장애, 마비
등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

 

 

이처럼 다양한 원인에 의해 발생하는 어지럼증

잠깐 나타났다 사라지는 증상이라고 방심하지 말고,

병원을 찾아 치료 받으시길 바랍니다.

목록보기

상단으로가기